순천소방서,소화전 반경 5m이내 불법 주·정차 금지 당부

조순익 기자 | 입력 : 2021/03/04 [01:11]

 

 

전남 순천소방서는 원활한 소방 활동을 위해 소화전 주변 불법 주·정차 금지를 당부했다.

 

소화전은 소방대원들이 화재진압 시 물이 부족하지 않도록 보급해 원활한 소방 활동이 가능하도록 하는 시설로 소화전이 설치된 반경 5M 이내에는 주·정차를 하면 안 된다.

 

위반 시에는 승용차 4만원, 승합차 5만원이 부과되고, 적색노면 표시가 되어 있는 구역은 승용차 8만원, 승합차 9만원으로 과태료가 상향 부과된다.

 

소방서에서는 관내 전통시장 주변 등 소방차 진입이 곤란한 지역을 중심으로 불법 주정차 단속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일반 시민들도 스마트폰 안전신문고 앱을 통해 소화전 인근에 불법 주·정차된 차량을 신고할 수 있는 주민신고제도 운영하고 있다.

 

안전신문고 앱은 재난 또는 사고 위험으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는 것을 목적으로 생활안전, 교통안전 등 전 분야가 해당되며 소화전 주변 등 ‘5대 불법 주정차도 신고 대상에 포함된다.

 

신고 방법은 안전신문고 앱의 불법주정차 신고 항목에서 소화전을 클릭 후 불법 주정차된 차량을 동일한 위치 및 방향에서 1분 이상의 간격을 두고 2장 이상 촬영하여 등록하면 된다. 또한 위반 지역과 차량번호가 식별 가능해야 신고가 가능하다.

 

하수철 순천소방서장은 화재 발생 시 소방용수 확보는 무엇보다 중요하다화재 시 소화전이 제 역할을 하여 원활한 소방활동을 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現 취재국장 조순익 기자(2014.10.13.字~)/
前 편집국장(2011.7.9.~2014.10.12./3.3년)
-제보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