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동구청-동구약사회, 시각장애인 건강지킴이 사업 협약체결

약물 오⦁남용 예방을 위한 식별스티커 제작, 배부로 시각장애인 건강증진 및 삶의 질 향상

신보경 기자 | 입력 : 2021/03/31 [20:34]

 


대구 동구청(구청장 배기철)과 동구약사회(회장 양경숙)는 31일 동구청에서 ‘동구 시각장애인 건강지킴이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시각장애인이 주위의 도움 없이는 정확한 약복용 사항을 파악하기 어려운 점을 감안해 복용시간을 구분할 수 있는 식별 스티커를 제작하여 시각장애인들의 정확한 약복용을 돕기 위해 이루어졌다.

 

협약 후 시각장애인들은 동구 소재 약국에서 자세한 약 복용 안내와 아침, 점심, 저녁, 취침전 등 복용시간을 구별할 수 있는 식별스티커가 부착된 약을 구매할 수 있다.

 

또한 점자를 알지 못하는 시각장애인들도 불편이 없게 하기 위해 돌출된 점 숫자로 복용시간을 구분할 수 있도록 하여 시각장애인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배기철 동구청장은 “시각장애인 건강지킴이 사업을 통해 시각장애인들이 정확한 투약으로 약물 오·남용을 미연에 방지하고, 동구 약사회와의 업무협약으로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에 대한 지역사회의 관심을 높여 행복한 동구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