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조은뉴스네트워크 > 광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광역시, 평온한 설 명절 보내
- 개인차량 42만대 유입, 44만대 유출, 귀성․성묘객 교통소통 원활..홍역·구제역·AI 예방과 차단에 총력, 대형재난·안전사고 미발생 ..이용섭 시장, 성묘객 편의시설 점검 및 어르신들과 새해 덕담
 
조순익 기자 기사입력  2019/02/06 [16:15]

 

광주광역시에서는 5일간 이어진 설 연휴에 홍역과 구제역 등 집단감염병과 대형 재난사고 없이 평온한 명절을 보낸 것으로 파악됐다.

 

설 연휴 기간 광주송정역, 광천터미널, 공항을 이용해 28만여 명이 광주를 방문했으며, 개인차량은 42만여 대가 유입되고 44만여 대가 유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연휴 기간 12만여 명이 시립묘지(망월묘지, 영락공원)를 찾은 가운데 5일 설 당일에는 48000여 명의 성묘객이 몰렸지만, 시립묘지를 경유하는 시내버스 지원15, 용전86, 518번 등 3개 노선에 23199회 증회 운행하고, 설 전일과 당일에 경찰, 공무원, 모범운전자회원 등 80여 명이 현장에 배치돼 성묘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연휴 기간 25개 응급진료 의료기관에서 24시간 비상진료를 하고, 의료기관 1166곳과 휴일지킴이 약국 1020곳이 당번제로 운영됐으며, 5개 자치구 보건소는 설 당일 정상 진료를 했다.

 

특히, 설을 앞두고 늘고 있는 홍역 환자 발생에 대비해 선별진료소와 음압격리병상을 갖춘 의료기관 5곳을 홍역 선별진료 의료기관으로 지정해 운영했으며 질병관리본부, , 자치구, 시 보건환경연구원에서 24시간 비상 대응체계를 구축해 만일의 상황에 대비했다.

 

또한 경기도 안성과 충북 충주에서 잇따라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구제역과 조류인플루엔자 예방과 차단을 위해 우제류 사육 187농가 소돼지염소 등 14449두에 대한 긴급 구제역 백신접종을 하고, 도축장, 축산농가 324, 전통시장에 대해 소독과 방역을 집중 실시했다.

 

연휴 기간 안정적인 연료 공급을 위해 주유소 293곳이 정상영업을 하고, LP가스 판매소 58곳도 권역별로 해당 일에 영업했다. 또한, 24시간 비상급수상황실과 급수기동처리반을 운영해 시민 일상생활에서 큰 불편이 없었다.

 

이번 설 연휴에는 화재 5, 교통사고 41, 구조구급 748건이 발생했지만, 각종 구급구조 신고에 따른 119구급대의 신속한 대응으로 대형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이 가운데 교통사고는 대부분 경미한 사고로 부상자가 59명이고 사망자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365생활민원실의 제증명과 각 상황반 등에서 처리한 생활민원은 총 540건이며, 광주시 120빛고을콜센터에서는 상담민원 총 602건을 처리했다.

 

한편, 이용섭 시장은 연휴 첫날인 2일 망월묘지를 방문해 성묘객들을 위한 편의시설을 점검하고, 동림동 삼익아파트경로당을 찾아 어르신들과 새해 덕담을 나눴다.

 

광주시는 시민과 귀성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 낼수 있도록 성묘의료, 교통, 청소, 재난소방, 급수 등 시민생활과 밀접한 6개 분야 155명으로 구성된 종합상황실을 운영했다.

 

 

現 취재국장 조순익 기자(2014.10.13.字~)/
前 편집국장(2011.7.9.~2014.10.12./3.3년)
-제보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naver.com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기사입력: 2019/02/06 [16:15]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