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화 대전공장 폭발사고, 대전경찰 수사본부 구성 수사착수
 
허용재 기자 기사입력  2019/02/15 [12:17]

대전광역시경찰청장(치안감 황운하)은지난 2월 14일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대전공장에서 폭발사고 발생으로 근로자 3명이 사망한 사건과 관련, 사고원인 규명 등을 위해 수사에 착수했다.


우선, 대전경찰청 1부장을 본부장(부본부장: 형사과장, 유성경찰서장)으로 수사본부를 설치운영 중이며, 수사본부 요원은 광역수사대 전원(29명)과 유성경찰서 강력2팀(5명) 등으로 편성하고, 지방청 강력계(업무지원), 홍보실(언론대응)등 대규모의 수사팀을 편성하였으며, 수사과정에서 국방과학연구소나, 총포화약안전협회의 등 관련전문기관의 협조를 받아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금일 오후 2시경부터 관련 경찰, 국과수, 소방, 산업안전관리공단, 행안부 재난조사과 등의 참여하에 국과수, 경찰과 합동 감식수사 중이다.


대전경찰은 합동감식 종료 후 수사본부에 편성된 수사요원 참여하에 향후 수사방향 설정 등 명확한 사고원인 규명을 위한 강력한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언론인-
現) 허용재 편집국장 겸 기자 (2014. 10. 13 ~ 현재)
現) e조은뉴스 대전취재본부장 (2013. 11. 11자)
前) e조은뉴스 상무이사 (2013. 11. 11자)
-제보 010-4421-0110 / e메일: hyj5226@naver.com
-http://www.egoodnews.kr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기사입력: 2019/02/15 [12:17]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