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조은뉴스네트워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 대전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오는 25일 화려한 개막
상상자극‼ 문화공감‼을 슬로건으로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보라매공원 및 샘머리공원 일원에서 펼쳐
 
허용재 기자 기사입력  2019/05/23 [09:27]

▲   보라매공원에 조성된 아트빛 터널  © 허용재 기자

도심 속에 펼쳐지는 문화예술을 테마로 한 축제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아트마켓, 아트 빛 터널, 아트트리, 다양한 공연 등 볼거리 풍성


대전 둔산의 한 도심 속에 문화예술을 테마로 한 축제가 열린다.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상상 자극! 문화 공감!’을 주제로 다양한 문화 예술 행사와 체험을 즐길 수 있는 ‘2019 대전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이 오는 24일 금요일 오후 7시 30분 샘머리공원 메인무대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다고 밝혔다.

 

식전공연으로 열기를 돋우고 정영주의 뮤지컬 갈라쇼, 싱어송라이터 폴 킴 및 국민가수 영원한 디바 인순이 콘서트가 밤하늘을 수놓은 불꽃 쇼와 어우러져 개막식의 대미를 장식한다.

 

 ‘2019 대전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은 올해가 네 번째로 서구의 복합문화예술과 힐링 공간에서 예술가와 지역민이 함께하는 참여형 예술축제다.

 

또한 ‘문화와 예술을 소재로 도시와 사람을 치유한다’는 개념으로 접근한 전 세대를 아우르는 예술을 통한 힐링 축제다. 

 

서구는 둔산권을 중심으로 풍부한 문화예술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대전문화예술의 전당, 대전시립미술관, 이응노 미술관, 국악전용극장을 비롯해 샘머리공원과 보라매공원 같은 도시공원은 문화예술과 힐링을 위한 최적의 복합 여가 공간이다.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은 이러한 우리 서구의 문화예술 인프라를 바탕으로 다른 지역의 축제와 차별되는 서구의 정체성을 담아낸 축제다.

 

올해는 94개의 프로그램이 쉼 없이 돌아가 축제를 찾는 관람객들이 골라보는 재미가 아주 쏠쏠하다.

 

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힐링아트마켓’에서는 공예와 회화 부문 등 100여 명의 전문 아티스트들의 수준 높은 작품을 감상할 수 있고,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도 가능하다.

 

또한 보라매공원(서구청 앞~대전시청 북문 구간)에 조성된 아트 빛 터널은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다시 봄’이라는 컨셉으로 축제의 야경을 책임진다.

 

싱그러운 나뭇잎에 부서지는 빛의 향연은 눈을 뗄 수 없는 황홀함을 선사하며 빛의 조형물과 어우러져 다른 세상에 온 듯 색다른 경험을 선사하면서 지친 마음을 치유해 줄 것이다.

 

▲     © 허용재 기자

아울러 보라매공원 내 느티나무 30주가 예술나무로 변신한다. 지역 기업과 공공기관이 예술가를 후원해 나무를 소재로 한 예술작품을 만들었다.

 

메인무대(샘머리공원)와 프린지무대(보라매공원)에서는 사흘 내내 비보이, 아카펠라, PID, 버블아트 공연 및 팝페라 콘서트 등을 만날 수 있다.

 

이밖에도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키자니아존, 디쿠체험, 서구 힐링 웹툰 백일장과 전국 청소년 댄스 동아리 경연대회, 충청샘머리백일장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시민을 기다리고 있다.

 

아울러 해외 교류 증진 및 서구 대표축제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14개국 주한대사 40명 및 중국 온령, 일본 도치기현, 몽골 헙스걸 대표단 등이 서구를 찾는다.

 

장종태 청장은 “대전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은 다양한 분야 예술가들이 참여하여 축제 관람객들과 소통하고, 예술 중심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여느 축제와는 차별화된 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라며 “축제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참가자들이 마음껏 웃고 즐기고 쉬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가정의 달 5월의 마지막 주말!! 싱그러운 녹음이 펼쳐진 도심 공간에서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마음껏 문화예술을 즐기고 힐링할 수 있는 ‘2019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에 오셔서 서구의 매력을 만끽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구는 그동안 축제 기간의 안전사고대비를 위해 재해대책을 수립하고 야간경비인력을 배치하여 행사장 내 도난사고 사전방지, 샘머리 119소방안전센터 앞 도로 충분한 공간을 확보했다.

 

또한 감염병 예방을 위해 행사장 내에 참여하는 음식점부스 및 푸드트럭 종사자에게 사전 예방접종, 행사장 내 600여 개의 손 소독제를 비치하여 감염병 발생을 최소화하였을 뿐 아니라 미세먼지 관련 기상청 "나쁨“경보 발령 시 노면 살수차를 운영하고 행사장 방문객에게 미세먼지 방지 마스크를 배부하는 등 축제에 참여하는 관람객의 안전과 편의에 만반의 대비를 하고 있다.

<사진1. 보라매공원에 조성된 아트빛 터널>
<사진2. 2018년 서구힐링아트페스티벌 개최장면>

-언론인-
現) 허용재 편집국장 겸 기자 (2014. 10. 13 ~ 현재)
現) e조은뉴스 대전취재본부장 (2013. 11. 11자)
前) e조은뉴스 상무이사 (2013. 11. 11자)
-제보 010-4421-0110 / e메일: hyj5226@naver.com
-http://www.egoodnews.kr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기사입력: 2019/05/23 [09:27]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