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경찰청,1000억원대 해외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 일당 검거
- 베트남 호치민 등에 사무실을 설치하고 판돈 1000억원 규모의 도박사이트 3곳 운영한 총책 등 9명,현지 경찰과 인터폴 공조수사로 검거
 
조순익 기자 기사입력  2019/07/14 [07:38]

 

 

광주지방경찰청(청장 장하연) 사이버범죄수사대는 베트남 호치민 등에 사무실을 설치하고 판돈 1000억원 규모의 도박사이트 3곳을 운영한 총책 등 9명을 현지 경찰과 인터폴 공조수사로 검거했다.

 

지난 12일 경찰에 따르면, 201811월부터 20194월까지 일본에 서버를 두고, 베트남 호치민과 붕따우에 운영 사무실을 마련한 후 1000억원 규모의 OOO’ 3곳의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총책 A모씨(40, ), 베트남 현지사장 B모씨(40, ), 충환팀장 C모씨(23, ), 홍보팀장 D모씨(26, ) 7명을 국민체육진흥법 위반(도박개장) 혐의로 구속하고 단순가담자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이들이 회원들로 하여금 스포츠토토, 파워볼, 바카라 등에 배팅케 하여 50억원(통상 도박자금의 5%를 수익금으로 추정)의 부당 이득을 취했을 것으로 보고, 도박수익금 몰수를 위한 추적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경찰은 베트남에서 한국인들이 도박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베트남 붕따우 소재 운영 사무실을 특정, 인터폴 적색수배 후 베트남 공안에 국제공조수사를 요청했다.

 

 

이에 베트남 공안에서 현지사장 B모씨(40, ) 3명을 검거한 후 증거물과 함께 국내 송환조치 하였으며, 이후 경찰은 이를 단서로 국내에서 피의자 6명을 추가 검거했다.

 

운영총책, 현지사장, 팀장 등 운영자급 피의자들은 유명 롤플레잉 인터넷 게임에서 처음 만난 사이로, 게임 속 지위 및 역할을 현실에서도 그대로 반영하여 도박사이트를 운영해 왔다.

 

다른 건의 도박사이트에서도 유명 자동차 레이싱 게임에서 만난 사이들끼리 범행을 모의한 적이 있는데, 청소년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광주경찰청은 앞으로도 도박사이트 엄정 단속에 그치지 않고, 불법수익금 몰수 및 국세청 통보를 통한 세금환수 조치 등을 통해 재범의지를 원천 차단하고, 도박 행위자에 대한 수사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現 취재국장 조순익 기자(2014.10.13.字~)/
前 편집국장(2011.7.9.~2014.10.12./3.3년)
-제보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naver.com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기사입력: 2019/07/14 [07:38]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