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관광/스포츠 > 공연/전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젊고 유능한 국악인들이 펼치는 가을의 향연
시립연정국악원, 7일 국악연주단 전국협연공모 협주곡의 밤‘젊은 국악’공연
 
허용재 기자 기사입력  2019/11/01 [10:00]

 

▲     © 허용재 기자


대전시립연정국악원 국악연주단은 오는 7일 오후 7시 30분 연정국악원 큰마당에서 기획공연 전국협연공모 협주곡의 밤 ‘젊은 국악’을 무대에 올린다.

 

협주곡의 밤 ‘젊은 국악’은 젊고 유능한 국악인들에게 공연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고 새로운 인재를 발굴하기 위해 국악연주단이 매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협연자들에게 국악관현악단과 함께 공연을 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와 더불어 미래의 명인으로 성장하는 발판을 제공하기 위한 무대다.

 

2019년 ‘젊은 국악’ 무대는 안산시립국악단 부지휘자 임교민의 객원지휘로 거문고, 아쟁, 해금, 판소리의 솔로 협연 뿐 아니라 가야금 4중주 팀의 앙상블 협연까지 보다 더 다채로운 구성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5현 가야금의 다양한 주법과 농현으로 가야금의 멋을 살린 [25현 가야금과 국악관현악을 위한‘변주곡 한오백년’(협연:김윤희)]을 시작으로 [해금 협주곡 ‘혼불V-시김’(협연:강주은)], [거문고 협주곡 ‘거문고로 그리는 풍경’(협연:송민정)], [박종선류 아쟁산조 협주곡 ‘금당’(협연:박혜빈)], [해금협주곡 ‘Verses’(협연:정혜원)], [창을 위한 관현악 ‘제비노정기’(협연:이예지)], [4대의 가야금을 위한 ‘호호굿’(협연:가야금4중주 사래음)]까지 각기 다른 음색과 본인만의 해석으로 풀어낸 곡을 연주하며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열정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시립연정국악원 관계자는 “한국음악을 선도해 나갈 젊은 국악인들이 국악연주단과 함께 빚어내는 신선하고도 기대감 넘치는 공연에 오셔서 힘찬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며 “국악원은 앞으로도 젊은 국악예인 발굴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연은 전석 5000원이며,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립연정국악원(www.daejeon.go.kr/kmusic) 홈페이지, 인터파크(www.interpark.com)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언론인-
現) 허용재 편집국장 겸 기자 (2014. 10. 13 ~ 현재)
現) e조은뉴스 대전취재본부장 (2013. 11. 11자)
前) e조은뉴스 상무이사 (2013. 11. 11자)
-제보 010-4421-0110 / e메일: hyj5226@naver.com
-http://www.egoodnews.kr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19/11/01 [10:00]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