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국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민주당 " 6일 국내 코로나19 완치자 5일 88명보다 20명 늘어난 108명 기록"
- 미래통합당은 어느 나라 정당인가
 
손성창 기자 기사입력  2020/03/10 [00:17]
▲     ©손성창 기자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허윤정 선대위 대변인은 "지금까지 우리 국민들은 정부가 권고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며 지역사회 감염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왔다."며 "전국 사찰과 성당은 모든 법회와 미사를 중단했고, 주요 대형교회도 예배를 온라인으로 대체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저지에 협조하고 있다."면서 "방역당국에 따르면 향후 1~2주는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매우 중요한 시기라고 한다. 특히 이번 주말은 그 분수령이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더불어민주당은 이번 주말 전국의 종교행사 및 각종 집회의 연기 또는 취소를 간곡히 호소드린다."며 "아울러 전 국민이 방역의 주체로서 각자의 공간에서 방역운동에 적극 동참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면서 "더불어민주당은 대면선거운동 잠정 중단을 이어가며 국민과 함께 감염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국민은 위기 때마다 하나로 뭉쳐 기적을 만들어냈다."며 "다시 한 번 하나 된 큰 힘으로 이번 코로나19의 중대 고비를 넘길 수 있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역설했다.

 

국회/손성창 기자(yada7942@naver.com)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0/03/10 [00:17]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