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외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임 장청강 주광주중국총영사,전남도청과 의회 예방
-전남도․총영사관, 변함없는 우정 및 지속 협력 다짐
 
조순익 기자 기사입력  2020/08/25 [00:29]

 

 

지난 7월 제5대 주광주중국총영사로 부임한 장청강(張承剛) 총영사가 24일 취임 인사차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김한종 전라남도의회 의장을 예방했다.

 

장 총영사는 그동안 코로나19 자가 격리 기간을 거쳐 지난주 한국 외교부 등 중앙기관을 방문했으며, 이번 주부터 관할지역내 공식 일정에 들어갔다.

 

장 총영사는 주한중국대사관과 주부산중국총영사관 등에서 근무한 바 있어 한국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예방으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장청강 총영사는 그동안 다져온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양 기관 간 협력을 미래지향적인 방향으로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코로나19 가운데 전라남도와 중국지방정부 간 방역물품 상호 지원에서 확인된 우정을 기반으로 코로나19 이후 중 관계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장 총영사께서 한지자체교류에 큰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 총영사는전남과 장시성 간 온라인 고위급 회담, 22회 온라인 한중 포럼 등 한협력사업에서 주요한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화답했다.

 

이어 장청강(張承剛) 주광주중국총영사는 전라남도의회 김한종 의장을 예방하고 양 기관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김한종 의장은 5대 광주중국총영사로 부임을 축하하며,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첫 외부 공식일정으로 우리 도의회를 방문해 줘 감사하다오늘의 만남이 일회성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협력 강화를 위한 잦은 만남의 시작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로 인해 양국의 국제 교류가 어려워진 가운데 한국과 북한에서 다년간 근무하면서 얻은 장청강 총영사님의 지혜로 전라남도의회와 중국관계기관들의 교류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향후 많은 지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장청강 신임 광주총영사는 따뜻한 환대에 감사함을 전하고 김대중 대통령 중국 방문 당시 통역을 하는 등 한국과의 인연이 깊다, “코로나로인해 어려움이 있지만 선진 방역시스템과 화상회의 등 다양한 국제교류 방안의 개발을 통해 전라남도의회와 중국과의 교류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총영사로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주광주중국총영사관은 그동안 전라남도를 위해 코로나19 상황 악화 시 방역물품을 기증하고 호우피해 위로를 위해 서한문을 발송하는 등 어려울 때 친구가 진정한 친구임을 증명하며 교류의 정을 돈독히 쌓아왔다.

 

또한, 전남도의회는 중국 저장성(浙江省)과 장시성(江西省), 푸젠성(福建省), 산시성(山西省) 4개성()의 인민대표대회와 국제교류를 통해 우호협력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現 취재국장 조순익 기자(2014.10.13.字~)/
前 편집국장(2011.7.9.~2014.10.12./3.3년)
-제보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naver.com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0/08/25 [00:29]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