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동부경찰서, ‘스마트 안전지도 앱’개발
주민이 접근 가능한 시민 친화적 스마트치안 강화
 
허용재 기자 기사입력  2020/09/03 [18:45]

 

▲  대전 동부서 스마트안전지도 앱 개발   © 허용재 기자


대전동부경찰서(서장 이교동)는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스마트 안전동네 만들기’ 추진 성과의 하나로 ‘스마트 안전지도 앱’을  개발 했다고 밝혔다.


지난 5월 우송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후 여러 차례 컨텐츠, 디자인, 코딩 등 앱 관련 사항에 대한 경·학 협업을 진행해 온 결과 프로토타입(초기버전) ‘스마트안전지도 앱’을 완성했다.


앱은 GPS 위치 기반으로 내 주변 생활안전 정보인 탄력순찰 지점, 여성안심구역, 여성안심귀갓길 등 현황을 보여주고 로고라이트, 솔라표지병 등 범죄예방 시설물 위치도 표시해 주며, 생활안전 관련 의견을 작성하여 경찰관서에 전달할 수 있는 메뉴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     © 허용재 기자


경찰은 주민 접촉형 생활안전 활동을 극대화하고 선제적인 지역 범죄예방을 가능하게 할 이번 프로토타입을 기초로 향후 우송대학교 소프트웨어중심대학 사업단과의 협업을 통해 생활안전, 여성보호, 교통안전을 망라하는 다양한 정보를 담은 상용화 버전의 앱을 올해 내 구축할 예정이다.


동부경찰서 생활안전과 관계자는 “앱에 포함된 생활안전 관련 빅데이터 등 치안 정보는 지역경찰의 주민접촉형 순찰 근무에 실시간 활용 가능하므로 주민의 체감안전도를 높이는데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교동 동부경찰서장은 “스마트 시대에 걸맞도록 앱 개발 등 공개 가능한 생활안전 정보의 제공으로 지역주민의 불안을 해소해 주고, 지역사회와 협업을 통해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언론인-
現) 허용재 편집국장 겸 기자 (2014. 10. 13 ~ 현재)
現) e조은뉴스 대전취재본부장 (2013. 11. 11자)
前) e조은뉴스 상무이사 (2013. 11. 11자)
-제보 010-4421-0110 / e메일: hyj5226@naver.com
-http://www.egoodnews.kr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0/09/03 [18:45]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