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코로나19 극복‘저신용 소상공인 보증 지원’
-1인당 3천만 원 대출 보증 및 2년간 3% 이자 지원
 
조순익 기자 기사입력  2020/09/09 [14:41]

 

 

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신용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화를 위해 총 18억 원 규모로 대출금 전액보증을 실시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지원한도는 업체당 최고 3천만 원이며, 보증기간은 5년 이내이다.

 

대상은 여수시에 주소와 사업장을 두고 영업 중인 소상공인이며 저신용자 및 취약계층에 대해 우선 지원한다.

 

여수시 소상공인 자금지원 정책과 연계하면 2년간 3%의 이자 차액도 지원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여수시 홈페이지 공고게시판을 통해 확인하거나, 전남신용보증재단 여수지점(061-642-2478)으로 문의하면 된다.

 

앞서 시는 보증 지원을 위해 지난 3월 전남신용보증재단에 15천만 원을 출연하고 ‘2020 여수사랑 특별보증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지원 사업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운 형편에 있는 저신용 소상공인의 경영난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전남 여수시는 1년 이상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300억 원 규모로 업체당 5천만 원까지 융자 추천과 2년간 이자 3%를 지원하고 있다.

 

現 취재국장 조순익 기자(2014.10.13.字~)/
前 편집국장(2011.7.9.~2014.10.12./3.3년)
-제보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naver.com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0/09/09 [14:41]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