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조은뉴스네트워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체불임금 없는 설 명절 대책 마련
- 29일까지 관급공사 169개 사업장, 임금 지급실태 사전점검
 
조순익 기자 기사입력  2021/01/20 [14:47]

 

 

전남 광양시는 20일부터 29일까지 10일간 다가오는 설 명절을 앞두고 체불임금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해 시 발주 사업장의 임금 지급실태를 일제 점검한다.

 

점검 대상은 지역 내 시공 중인 관급공사 169개 사업장(2억 원 이상 64, 2억 원 미만 105)이며, 계약부서와 발주부서 합동으로 근로자 노임, 장비대, 자재 대금 등의 체불 여부에 대해 점검할 계획이다.

 

점검 결과 임금 체불 우려가 있는 현장에 대해서는 명절 전까지 대금 지급을 완료하도록 시정 요구하고, 기성 검사와 준공 검사 신청 시 신속한 처리, 대가 지급기간 단축 지급 등 설 명절 전에 사업비가 조기 집행되도록 할 방침이다.

 

박봉열 회계과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예년에 비해 녹록지 않은 설 명절이 될 것이다, “관급공사 현장을 철저히 사전점검해 모든 근로자가 즐겁고 훈훈한 설 명절을 보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現 취재국장 조순익 기자(2014.10.13.字~)/
前 편집국장(2011.7.9.~2014.10.12./3.3년)
-제보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naver.com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1/01/20 [14:47]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