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나눔/복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하대 다문화융합연구소, 제12회 질적연구방법론 캠프 성료
-질적연구방법론 봄 캠프 통해 생애사 연구이론과 사례 소개
 
양동순 기자 기사입력  2021/01/23 [01:18]

 

 

 

인하대학교 다문화융합연구소가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12회 질적연구방법론 봄 캠프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비대면 캠프에는 질적연구방법론에 관심 있는 대학원생과 연구원 80여 명이 참여했다.

 

이번 캠프는 질적연구로서의 생애사와 내러티브를 주제로 중견연구자 세 명의 특강과 신진연구자 6명의 박사논문 발표로 진행됐다.

 

지난 19일 김영순 다문화융합연구소장의 질적연구자와 연구자의 윤리를 시작으로 염지숙 건국대학교 교수의 내러티브, 내러티브 연구, 내러티브 탐구 윤택림 한국구술사연구소장의 구술생애사 연구의 이해, 20남혜경 NM생애사연구소장의 한인이주여성의 생애사 연구 배경임 내를 건너서 숲으로 도서관장의 이주민 지원 기관 목회자의 생애사 연구 박봉수 디아스포라연구소장의 사할린 한인의 내러티브 탐구 등 생애사연구 발표로 이어졌다.

 

마지막 날인 21일에는 인하대 황해영 박사의 재한 결혼이주여성의 생애사 연구 다문화 및 사회통합연구센터 허숙 박사의 재한 이주민사업가의 생애사 연구 김기홍 박사의 진로전환 경험자의 생애사적 내러티브 등 생애사 사례발표가 있었다.

 

이번 캠프를 주관한 다문화융합연구소장 김영순 교수는 질적연구로서 생애사에 대한 이론과 박사논문 적용사례 특강을 통해 학위논문과 연구논문 등에 기초가 되는 논문작성법을 학습할 기회가 됐을 것이라며 이번 강의를 통해 질적 연구방법론을 깊이 있게 이해하고 연구윤리를 준수하는 연구자로 성장하는 데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하대 다문화융합연구소는 매년 2차례 질적연구방법론 캠프를 열며, 다음 캠프는 오는 7월에 예정돼 있다.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1/01/23 [01:18]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