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관광/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하대 씨름부 신재범·홍용현선수, 모교에 발전기금 기탁
-인하대 씨름부 전성시대 연 두 선수,2월 졸업 앞두고 각 3백만원 기탁
 
양동순 기자 기사입력  2021/02/13 [21:31]

 

▲ 신재범(왼쪽) 선수와 조명우 인하대 총장, 홍용현 선수.    

인하대학교 씨름부 신재범(체육교육과 4학년홍용현(스포츠과학과 4학년) 선수가 올해 2월 졸업을 앞두고 모교 발전기금으로 6백만원을 기부했다.

 

두 선수는 대학시절 내내 인하대 씨름부의 전성시대를 이끌어2020년 제12회 구례전국여자천하장사 및 대학장사씨름대회 단체전에서도 우승을 견인하는 등 실력을 입증하고, 연수구청(신재범)과 제주시청(홍용현)에 입단했다.

 

신재범 선수는 제50회 회장기전국장사씨름대회 2, 전국시도대항장사씨름대회 2위 등 전통 씨름대회에서 여러 차례 좋은 성적을 거뒀다. 홍용현 선수는 구례전국대학장사씨름대회에서 3위의 성적을 거두는 등 경장급에서 위용을 떨쳤다.

 

신 선수는 모교의 적극적 지원 덕분에 지금의 저희가 있을 수 있었다면서 인하대 출신임을 자랑스러워하며 실업팀 대회에서 우승을 목표로 더욱더 훈련에 매진해 인하대의 명성을 보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홍 선수는 감독님의 지도는 물론, 씨름부 동료들과 함께 땀을 흘리며 훈련했기에 가능한 성과라며 대학을 졸업하고 실업팀에 가서도 인하대 선후배들과 씨름 명가의 전통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1/02/13 [21:31]  최종편집: ⓒ e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